신이 버린 얼굴’, ‘155.5cm’에서 느낄 수 있듯이 그는 매우 장난스러운 캐릭터다하지만 음악과 공연기획에 대해 이야기할 때만큼은 그 누구보다 진지했다자신의 콤플렉스를 당당하게 얘기하고웃음으로 승화시키는 그는 누구보다 밝은 에너지가 넘친다.

 

7회를 마친 신얼쇼와 블랭크 크루 활동을 비롯해 최근 5일장 크루 활동과 기존의 공연 방식과는 다른 셀피존까지지금까지의 활동보다 앞으로의 활동이 더욱 기대되는 신이 버린 얼굴에 대해 알아보자.





 래퍼, 공연 기획가 신얼


 

 

 

Q. 인사.

 

안녕하세요블랭크 크루(Blank Crew)의 리더, 5일장 크루에 소속된 신이 버린 얼굴’, 신얼입니다.

 

 

 

Q. 근황.

 

최근 제가 프로듀싱에 참여한 저와 같은 블랭크 크루 소속 치꼬(Chikko)의 싱글앨범 나만 너를 좋아하는 기분이 공개 되었어요제가 정말 좋아하는 친구인데 이렇게 도움을 주게 되어서 기뻐하면서 하루를 보내고 있습니다또 '5일장이라는 새로운 크루가 생겨서 공연제작도 하고 있고제 개인 앨범작업도 하고 있어요.

 

 

 

Q. ‘신얼이라는 이름이 독특한데.

 

어릴 때 외모에 대한 콤플렉스가 심했어요지금은 자신감이 붙었지만요어릴 때 음악을 하고 싶어서 인터넷 닉네임을 만들려고 하는데그 당시 버디버디 친구 중에 신이 내린 바지라는 닉네임이 있었어요내 콤플렉스를 더하면 재미있을 것 같아서, ‘신이 버린 얼굴로 만들게 됐어요줄여서 신얼이 됐어요.

 

 

 

Q. 언제부터 래퍼의 꿈을 키운 건가.

 

어릴 때는 굉장히 반항아였어요초등학교 때는 그림 그리겠다고 하고만화도 그렸었어요성격이 신날 때는 신나고우울할 때는 굉장히 우울하고중간이 없었어요그래서 차분해지라고 서예도 배웠었고초등학교 때는 축구부도 했어요.

 

고등학교 때 만난 친구가 랩을 들려줬어요에픽하이의 평화의 날이었는데처음에는 별로 안 좋아했어요그리고 그 친구가 이사 간 후에픽하이의 뚜뚜루라는 곡을 우연히 들었는데가사가 너무 와 닿는 거예요너무 좋았고저도 노래로 누군가에게 공감을 주고 싶어서 시작하게 됐어요.




신얼 - 155.5cm(Live Ver.) (feat. 피네) ⓒyoutube.com/SINAOL92

 



Q. 작년 12월 발매한 ‘155.5cm' 소개.

 

이 노래는 나온 지 꽤 됐어요. 155.5는 제 콤플렉스를 주제로 다룬 곡이에요유쾌하게 승화시키고 싶어서 만들었어요앨범으로 낼 생각은 없었는데주변에서 공연곡으로만 두기에는 아깝다고해서 뒤늦게 앨범으로 제작하게 됐어요.

 

 

 

<크루>




2015년 2월 진행된 블랭크 크루 공연 




Q. 블랭크 크루 소개.

 

2009년에 만든 크루에요이름을 만든 계기가 좀 독특해요연습실을 대여하러 갔는데팀명이 있어야 한다고 해서 생각하고 있는데거기 담당자 분이 너희 거기 공백으로 놔둘 거야?”라고 했는데다른 친구가 공백이 좋다고 해서 블랭크(Blank 공백)로 하게 됐어요.

 

지금은 크루 활동보다는 개인 활동 위주로 하고 있어요저를 포함해서 공도하홍지치꼬라건 이렇게 5명이 있고새로운 사람들을 더 구하고 있어요.

 

 

 

Q. 크루의 가입조건.

 

음악에서 가장 중요한 건 사람을 대하는 거라고 생각해요음악은 정말 잘하는데다른 사람을 이해하지 못하거나신뢰를 줄 수 없다면 그 사람은 별로라고 생각해요실력은 떨어지더라도신뢰가 가는 사람이라면 얼마든지 오케이에요.

 

 

 

Q. 블랭크 크루만의 특별함.

 

전부 다 달라요크루라고 생각하면 비슷한 성향의 사람들이 모일 것 같은데저는 비슷하면 별로라고 생각해서,각기 다른 사람들을 모았어요홍지는 쎈 음악치꼬는 감성적인저는 신나고 우울하고, EDM적인 부분공도하는 올드한 음악을 즐겨해요다 달라서 볼거리가 많아요.




5일장 크루가 주최한 공연 남사당패


 

 


Q. 5일장 크루.

 

블랭크 크루는 제가 리더기 때문에 책임을 져야하고, 5일장은 책임지는 것보다는 배울 점이 많아요여러 가지를 배우고 있어요. 5일장 팀원들 대부분 개인 크루가 있어요알웨일이라는 친구는 ‘912 크루’, 엔티스트는 맥아더 크루가 있어요각자 속해있는 크루가 있지만 재밌게 놀아보려고 만든 팀이에요.

 

알웨일이라는 친구가 5일장을 만들었는데가입조건이 술을 잘 먹는 거였어요.(웃음음악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게 흥미를 느끼는 것이기 때문에그걸 기반으로 만들었어요엔티스트라올야마렛츠고히릿저 신얼이 속해 있어요.

 

 

 

Q. 주량은.

 

한 병 반 정도 마셔요알웨일이랑 마시면 항상 필름이 끊겨요최근에 엠제로씨랑 마시면서 주량이 늘었어요. 3병정도.

 

 

 

Q. 주량을 방금 정하신 것 같은데.

 

방금 정한거긴 한데누가 술을 세면서 마시나요.(웃음얼마 전 엠제로씨랑 3명이서 10병을 마셨어요.

 

 

 

Q. 혼자 10병인가.

 

셋이서 10병이죠혼자서 어떻게 10병을 마시겠어요사람인데...(웃음셋이서 마시는데전혀 취하지 않았어요내가 컸구나... 라고 생각했죠.




셀피존 공연 

 



Q. 셀피존.

 

블루찬 형님이 다 모았어요엔티스트가 블루찬 형님과 같은 크루 소속인데엔티스트의 5일장 활동을 보시고,크루 연합으로 무언가를 해보면 좋을 것 같다고 해서 모였어요먹방크루, DJ 티라노이즈 등이 합류하면서 규모가 커졌어요이번에 1회를 진행했는데굉장히 재밌었고 관객 분들도 많이 오셔서 놀랐어요.

 

 

 

Q. 셀피존 공연은 다른 공연과 다른 걸로 아는데.

 

셀피존은 입장료가 아닌 퇴장료를 받고 있어요저는 처음에 반대를 했어요공연을 보면 자기가 보고 싶어 하는 것만 보고 나가는데특히 소규모 공연의 경우 지인 파티가 될 수도 있고다들 그냥 나가 버릴까봐... 퇴장하면서 퇴장료를 받는 것도 부산스러울 것 같았고굉장히 꺼려했어요다수결에 의해서 퇴장료를 받는 걸로 진행했는데결과적으로 굉장히 잘 됐어요.

 

블루찬 형님이 이런 말씀을 하셨어요. “우리가 망하면 어떻고잘되면 어떠냐?, 무료공연으로 재밌게 하려던 건데돈 남으면 받는 거고모자라면 우리가 채우면 되지 않겠냐?” 이렇게 시작한 건데터진 거죠.

 

 

 

Q. 래퍼 엠제로와 함께 무언가를 하고 있는 걸로 아는데.

 

같이 술을 먹었죠.(웃음엠제로씨가 예전에 신얼쇼에 서신 적이 있는데새해 인사를 주고받다가 만나게 되었어요지금은 함께 앨범 제작을 하고 있어요최근 앨범보다 술이 너무 진행되고 있어요.(웃음굉장히 재밌는 친구에요.

 

 

 

<신얼쇼>




신얼쇼 7




Q. 신얼쇼 소개.

 

신얼쇼는 신이 버린 얼굴 쇼에요제가 공연을 하고 싶어서 만든 공연이에요어쩌다보니 벌써 7회까지 하게 됐네요신얼쇼를 시작한 첫 번째 이유는 제가 무대에 서고 싶어서두 번째는 제가 좋아하는 사람들과 무언가를 만들고 싶어서 시작했어요.

 

 

 

Q. 다음 신얼쇼 계획은.

 

신얼쇼는 1년에 한 번씩 하고 있어요매년 그랬듯이 이번 년도에도 연말에 하지 않을까 싶어요거의 12월에 진행을 했었어요.

 

 

 

Q. 신얼쇼에 초대하고 싶은 게스트.

 

저는 타이미씨를 꼭 한 번 초대하고 싶어요자이언티크루셜스타크리스피 크런치 등 많은 분들을 모셨었는데타이미씨는 계속 실패하고 있어요. 4, 5회부터 계속 연락을 드렸는데그 때마다 문제가 있어서 함께하지 못하고 있어요항상 연락을 드리는데 아직 한 번도 못 모셔봤으니까 지금은 오기가 생겼어요그 누구보다 타이미씨를 초대하고 싶습니다.

 

 

 

Q. 7회째다신얼쇼의 마지막은.

 

요즘에는 생각이 많아요음악을 하고 싶어서 하는 건지아니면 내 고집이 나를 잡고 있는 건지... 살다보니 능력이라는 게 중요하다고 느끼고 있어요하고 싶어서 하고 있지만제가 계속 노력하고 있는지도 모르겠고제 실력과 위치가 계속 성장하고 있는지도 의문이에요.

 

그래서 많이 생각하고 있어요공연 때 박수 쳐준 사람들앨범 냈을 때 잘 들었다고 댓글 써준 사람들남들이 보기에는 작은 것들이지만저에게는 매우 큰 것들이에요이런 것들 때문에 제가 음악을 포기하지 않고 힘들어도 견딜 수 있는 것 같아요신얼쇼는 제 고집이죠엄청 힘든 상황에서도 1년에 한 번씩 진행을 하겠다는다짐증명 같은 거예요그래서 음악을 계속하는 한 1년에 한 번씩은 진행을 할 생각이에요.

 

신얼쇼는 1회부터 지금까지 계속 공연장 FF에서 진행을 했어요제가 굉장히 고집쟁이에요. 1회 때 50명 정도 왔는데이 신얼쇼로 FF를 다 채울 때까지 옮기지 않겠다고 생각했어요세 자리 수를 넘어가는 관객들이 있는 신얼쇼도 있었지만세 네 명만 더 오면 좋았을 텐데... 라는 마음으로 하고 있어요.

 

 

 

Q. 신얼쇼는 무료인걸로 아는데.

 

이 것도 고집이에요제 사비를 털어서 하고 있거든요처음에는 입장료를 받았지만시간이 흐르면서 무료입장이 됐어요이건 제 투자라고 생각해요신얼쇼를 통해 저를 알게 된 분들이 많아요어찌 보면 제 앨범보다 노출도 많이 됐어요.

 

신얼쇼를 모티브로 여는 공연들도 있다고 들었어요어떤 분은 신얼쇼를 보고 자기도 공연을 기획하게 됐다고 하셔서 엄청 뿌듯했어요이런 기획공연의 모범이 되고 싶어요수익을 창출하려고 하는 게 아니에요제가 너무 배가 고프지 않다면 계속 무료로 할 생각이에요.







<공연 기획>

 

Q. 공연 기획을 배우기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을 텐데.

 

신얼쇼에는 흥미가 너무 커서이걸로 받는 스트레스도 너무 좋았어요포스터 제작영상 촬영서포터즈 섭외 등의 일들을 제가 전부하면서 사람을 상대하는 일이 가장 힘들다는 걸 배웠어요서로의 중간점을 찾는 게 어려웠지만이런 트러블들이 너무 좋았어요.

 

최근 셀피존은 혼자 하는 게 아니라여러 사람의 의견을 종합해서 만드는 공연이기 때문에스트레스가 컸어요.하지만 두 공연 다 저에게 많은좋은 경험을 줬어요.

 

 

 

Q. 신얼이 생각하는 국내 공연의 문제점이 있다면.

 

엠팩쇼라는 공연을 기획한 적이 있는데엄청 큰 공연이었어요리쌍다이나믹듀오자이언티긱스 등 많은 아티스트 분들이 참여한 공연이에요가장 힘들었던 부분이 입장할 때 발생하는 문제들이에요관객 분들이 너무 많아서 통제가 힘들었어요.

 

큰 공연인데도 불구하고 제대로 된 스태프가 없었어요전문적인 사람들에게 스태프를 맡겨야 하는데 제 동생들친구들을 20명 정도 모아서 제가 일을 분담시키고 진행했어요입장권 나눠주고질서유지 등 이런 부분이 제일 힘들었어요물론 이건 공연기획측의 실수고 문제점이죠.

 

 

 

Q. 만들고 싶은 공연.

 

입장 관객 수와 퇴장 관객 수가 같은 공연을 만들고 싶어요이게 공연진관객진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는 공연이라고 생각해요사람 수가 얼마나 왔느냐가 중요한 게 아니라중간에 얼마나 나가지 않고변동이 없었느냐가 중요하죠관객 분들이 무대에서 눈을 돌릴 수 없을 만큼 재미있는 공연 큐시트를 짜는 게 기획자의 능력이라고도 생각해요.

 

 

 

<공통 질문>

 

Q. 음악과 공연기획으로 이루고 싶은 목표.

 

어릴 때 막연하게 음악을 시작했고기획은 음악을 하기 위해 부수적으로 시작한 일이에요어쩌다보니 음악을 좋아하고기획은 능력자 아닌 능력자가 되었어요가장 최종적인 목표는 음악 안에서 자유롭고 싶어요.

 

지금은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음악을 하고 있어요잘 안 되는 것들이 많은데언젠가는 제가 음악 제작을 하면 알아주는 사람들이 많아지고제 자료를 쓰고 싶어 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겠죠.

 

 

 

Q. 5년 후의 미래.

 

자유롭거나 일에 잡혀 살거나둘 중 하나일거에요.

 

 

 

Q. 래퍼공연 기획가를 꿈꾸는 이들에게 한 마디.

 

제가 생각하는 랩에서 가장 중요한 건 이야기라고 생각해요요즘 SNS, TV에서 나오는 쇼미더머니언프리티 랩스타 등을 보면 디스가 많이 나와요이런 것들을 보고 힙합을 시작하는 사람들도 있겠죠이걸 보고 힙합의 전부라고 느끼는 사람들도 있을 거예요누군가를 욕하는 게 전부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요즘 가벼운 음악들도 많아졌다고 생각해요.

 

저는 제 이야기를 다른 사람들에게 하고 싶어서 시작한 게 랩이에요랩에서 가장 큰 매력은 하고 싶은 이야기를 뱉는 거라고 생각해요리쌍에픽하이다이나믹듀오드렁큰타이거 등 많은 사람들이 자기가 하고 싶어 하는 얘기로 공감시키고그 이야기 안에 스킬과 펀치라인이 있어요근데 요즘 이야기는 뒷전이고다들 스킬펀치라인에만 너무 비중이 커졌어요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하는 건 좋지만그 안에 이야기가 있었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공연 기획을 하고 있는 어린 친구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어요기획이라는 게 좀 애매해요저도 제가 공연에 서고 싶어서 시작했고자기가 서고 싶어서 만드는 건 상관없어요대신 스스로 만족하는 자애적인 기획이 아니라자기가 하고 싶은 것에 대한 기대치가치를 높였으면 좋겠어요기왕이면 관객공연진도 만족할 수 있는 공연이 좋잖아요.

 

오프라인에서 보여주는 게 공연인데좀 더 체계적으로 신중하게 진행했으면 좋겠어요.

 

 

 

Q. 신얼에게 엠제로란.(래퍼 엠제로 인터뷰 당시 남자친구를 찾고 있었는데...)

 

... 신얼에게 엠제로란... 남자친구 같은 존재죠.(웃음짧은 기간에 친해졌어요성격도 잘 맞고절대 이성적이지 않은... 남자친구에요분명 예쁘고 이성으로 좋은 친구에요과분한 사람이죠꼭 이렇게 적어주셔야 안 삐져요.(웃음)

 

 

 

Q. 신얼에게 음악이란.

 

음악은 제가 일생 생활에서 뱉을 수 없는 고민거리를 뱉게 해주고 스트레스를 해소시켜 주고 있어요마치 일상인데일탈 같은 거예요.

 

 

 

Q. 추후 계획.

 

이번 년도에도 신얼쇼는 진행되고새로운 것들을 많이 하고 싶어요엠제로씨랑 작업하는 것도 있고, 5일장 크루 활동제 개인 작업도 할 생각이에요.

 

 

 

Q. 마무리 인사.

 

오늘 이렇게 직접 만나서 인터뷰를 하는 건 처음이에요저를 조사해서 오셔서 질문을 던진다는 게 처음인데나쁘지 않았어요재밌었고늦었지만 다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신얼 음악도 많이 들어주시고공연도 많이 찾아주세요검색도 많이 해주시고좋아요도 많이 눌러주시면 좋아요지금까지 신이 버린 얼굴신얼이었습니다.

 



인터뷰에 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신얼 : https://www.facebook.com/sinaol92

신얼 유튜브 : https://www.youtube.com/c/SINAOL92



인터뷰/ 안지수

사진/ 이민우

편집/ 안지수 jisoo4961@naver.com

+ Recent posts